샌프란시스코 캐플러·탬파베이 캐시, 올해의 감독상 수상

샌프란시스코 캐플러·탬파베이 캐시, 올해의 감독상 수상

느바신 0 1,324 2021.11.17 12:06

 

8402c265e32d867681ecfcae9c370f4c_1620924137.jpg
캐플러 샌프란시스코 감독. 사진=AP/뉴시스

2021시즌 미국 메이저리그(MLB) 양대 리그 최고의 감독이 가려졌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닷컴은 17일(한국시간) 내셔널리그(NL) 게이브 캐플러(46·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감독과 아메리칸리그(AL) 케빈 캐시(44·탬파베이 레이스) 감독이 올해의 감독상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캐플러 감독은 1위표 28장, 2위표 1장으로 143점을 이뤘다. 압도적 수상이었다. 그가 이끈 샌프란시스코는 개막 전 큰 기대를 얻지 못했다. 반전을 이뤄냈다. 107승(55패)으로 구단 역대 한 시즌 최다승 기록을 세웠다. 승률도 0.660으로 올해 메이저리그 전체 30개 구단 중 1위였다.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우승을 거머쥐었다. 캐플러 감독은 1993년, 1997년, 2000년의 더스티 베이커 감독 이후 처음으로 샌프란시스코 소속 올해의 감독상 주인공이 됐다.

샌프란시스코는 LA다저스의 9년 연속 지구 우승을 가로막은 채 기세를 높였다.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NLDS·5전3선승제)서 다저스와 격돌했다. 1, 3차전서 승리했지만 2, 4, 5차전서 패해 무릎을 꿇었다.

탬파베이의 캐시 감독은 1위표 19장, 2위표 3장, 3위표 5장으로 총 109점을 얻었다. 2년 연속 아메리칸리그 올해의 감독상에 이름을 올렸다. 2연속 수상은 2004~2005년 내셔널리그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의 바비 콕스 감독 이후 처음이다.

탬파베이는 올해 구단 사상 처음으로 한 시즌 100승(62패) 고지를 밟았다. 아메리칸리그 내 유일한 세 자릿수 승수로 동부지구 정상을 차지했다. 승률 역시 0.617로 가장 높았다. 블레이크 스넬(샌디에이고 파드리스), 찰리 모튼(애틀랜타)의 이탈과 타일러 글래스노우의 부상 등 선발투수진에 변수가 생겼음에도 2년 연속 지구 우승을 달성했다.

포스트시즌에서는 아쉽게 고배를 마셨다. 아메리칸리그 디비전시리즈(ALDS·5전3선승제)에서 보스턴 레드삭스에 시리즈 전적 1승3패로 패했다. 1차전 승리 후 내리 3연패를 당했다.
 

22e8e755bc12dd3b70c59d8ed9250f1a_1542550920.jpg
캐시 탬파베이 감독. 사진=AP/뉴시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18 "116골 67도움" 손흥민을 "353억"에 영입한 토트넘..."완벽한 바겐세일" 오우야 2022.01.02 1316
417 LG, 28홈런 거포 잃은 트레이드? 아직 승부는 안 끝났다 토까꿍 2022.02.15 1316
416 1주일 전 잘렸던 감독, EPL 꼴찌팀 사령탑으로 복귀 무대꽁 2021.11.16 1317
415 롯데 ‘29년의 기다림’…“내가 염종석의 후예다” 샤프하게 2021.10.05 1318
414 김사니의 이상한 사과…쌍둥이의 ‘사과 역풍’ 잊었나 무대꽁 2021.12.01 1320
413 "진짜 스트라이크 맞나요?" 양현종, "넓어진 스트라이크존에 긍정 미소" 개가튼내통장 2022.02.22 1320
412 "안 쓸 거면 뭐하러..."KIA 유망주, 아까운 재능 썩고 있다 대도남 2021.09.30 1321
411 "근육 4kg 증가" 래시포드, 마침내 돌아온다... 16일 레스터전 복귀 은빛일월 2021.10.16 1321
410 "0-4 대패"에 고개 숙인 "주장"..."내 책임이다" 야메떼구다사이 2021.10.20 1321
409 마차도 보낸 롯데, 다저스 출신 피터스 영입 “리모델링 사직구장에 적합” 지퍼에그거꼇어 2021.12.10 1321
408 바르셀로나, "아스널 주장" 오바메양 영입...바이아웃 1350억 샤프하게 2022.02.03 1321
407 농구 배구 올킬이닷 ㅅㅅㅅㅅ 이꾸욧 2021.12.18 1322
406 이탈리아 평정한 "제2의 즐라탄", SON 동료 되나..."1100억↑" 마카오타짜 2021.11.16 1323
405 역시 잘 어울린다 했더니…"판매량 1위" 황의조, 현지서 인기 "폭발" 이꾸욧 2021.12.19 1323
404 화난 팬들이 던진 돈 주워 간 "멘탈갑" 아스널 GK 지퍼에그거꼇어 2021.12.30 1324
403 알더베이럴트 "내가 뛰었던 토트넘, 우승 없어도 가장 멋있었다" 토토왕토기 2021.10.01 1325
열람중 샌프란시스코 캐플러·탬파베이 캐시, 올해의 감독상 수상 느바신 2021.11.17 1325
401 토트넘도 놀랐다, 알리 처분 "최대 650억원"이 가능하다니 야메떼구다사이 2022.02.03 1325
400 홀란드 대체할 공격수가…"맨유 190분, 0골 공격수" 느바신 2021.10.02 1326
399 "안하무인 호날두 이적, 이제야 "원팀" 됐다" 유벤투스 "작심 폭로" 샤프하게 2021.10.23 1326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