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 back” 최고 인기 마스코트의 컴백…2년간 법정 분쟁 종료

“I"m back” 최고 인기 마스코트의 컴백…2년간 법정 분쟁 종료

이꾸욧 0 1,117 2021.11.17 23:44

5e6f98e865ed96e9e97bbed467b9978f_802349239.jpg[사진] 지난 2018년 치어리더 팀과 공연 중인 필라델피아 필리스의 마스코트 "필리 패너틱".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LA, 이사부 통신원] 필라델피아 필리스는 17일(한국시간) 공식 트윗을 통해 보도자료 한 장을 올렸다. 내용은 필라델피아의 공식 마스코트인 필리 패너틱의 발언 딱 한 마디였다. 마이클 조던이 1990년대 시카고 불스로 복귀하며 했던 말이었다. "내가 돌아왔다(I"m back)".

1978년부터 필라델피아의 홈구장인 시티즌스 뱅크 파크에서 팬들과 함께했던 필리 패너틱은 구단과 제작사와의 법정 다툼으로 인해 지난 2시즌 동안 팬들 앞에 설 수 없었다. 대신 구단은 살짝 변형된 "대타 필리 패너틱"을 제작했고, 지난 2시즌 동안 대타가 그라운드와 관중석을 누비며 오리지널의 역할을 대신해왔다.

그러나 필라델피아와 제작사인 뉴욕의 해리슨/에릭슨사는 지금까지의 법정 분쟁을 모두 끝내기로 했고, 내년 시즌부터 팬들에게 익숙한 오리지널 필리 패너틱이 시티즌스 뱅크 파크에서 활약할 수 있도록 최종 합의했다고 필라델피아 언론들이 17일(한국시간) 일제히 전했다.

필라델피아의 데이비드 벅 부회장은 "두 팔을 벌려 오리지널 필리 패너틱의 복귀를 환영한다"면서 "우리는 필리 패너틱의 44년 역사가 자랑스럽다. 그리고 그 캐릭터가 우리의 조직, 필라델피아, 그리고 필리스 팬들에게 어떤 의미를 주는지 잘 알고 있다. 우리는 필리 패너틱이 다음 세대의 팬들에게도 계속해서 즐거움을 줄 수 있도록 해결책을 찾기 위해 노력했고, 결국 그것을 이뤘다"고 말했다.

1978년 난폭한 팬들이 많았던 필라델피아 홈구장의 분위기를 바꿔 여성과 어린이 팬들을 유치하기 위해 구단이 해리슨/에릭슨사에 의뢰해 공동 제작된 필리스 패너틱은 지난 40년 넘게 필라델피아 홈경기에서는 빼놓을 수 없는 볼거리였다. 밝은 초록색 털로 뒤덮인, 어떤 동물인지 정체가 불분명한 필리 패너틱은 경기 전 상대 선수들에게 다가가 시비를 걸기도 하고, 불뚝 나온 배를 이용해 심판에게 배치기 공격을 하기도 한다.

또 경기장 안에서 방송을 진행 중인 캐스터와 해설가를 덮치기도 하고, 원정 팬들에게 팝콘을 붓는 기행도 마다하지 않는다. 홈팬, 특히 어린이들에게는 인기 "짱"인 캐릭터다. 2008년에는 포브스지가 선정한 "미국 프로스포츠 최고의 마스코트"로 뽑히기도 했다.

필라델피아는 1984년 필리 패너틱에 대한 모든 권리를 영구히 사들이는 조건으로 21만5000달러를 해리슨/에릭슨사에 지급했다. 그런데 해리슨/에릭슨사가 지난 2019년 7월 1984년의 계약의 재조정을 선언하면서 2020년 6월부터 필리 패너틱은 FA(자유계약선수)가 되기 때문에 사용할 수 없고, 수백만 달러를 내지 않으면 저작권 침해로 고소하겠다는 내용을 구단 측에 통보했다. 이에 구단은 해리슨/에릭슨사를 비롯해 다른 누구도 필리 패너틱을 사용하지 못하게 해달라며 소송을 제기했었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38 KIA 박동원 트레이드? 1년 기다리면 "FA 200억원+α" 양의지 영입 가능 무대꽁 2022.01.19 1127
837 "훌륭한 슈팅이었다"…EPL 통산 최다득점 시어러, 황희찬의 결정력 극찬 야이그걸 2021.10.07 1128
836 "콘테 축구에 자유란 없다" 파브레가스, 패스할 곳까지 전부 정해준다 꼬꼬마 2021.11.19 1128
835 ‘FIFA 랭킹 181위’ 만나는 벤투호, 유럽 상대 ‘최다 스코어’ 경신할까 토토벌개빡장군 2022.01.21 1128
834 "거센 후폭풍" 맨유 주축 최소 5명, 솔샤르 감독에 불만 오우야 2021.10.06 1129
833 토트넘 핸승인데 머냐 토토왕토기 2021.11.26 1129
832 ‘부상 복귀’ 황의조 26분 출전, 보르도는 브레스트에 1-2 역전패 분노의조루뱃 2021.11.29 1129
831 "제라드 감독, 부임 2연승" 빌라, 팰리스에 2-1 승 오우야 2021.11.28 1130
830 ‘주가 폭등’ 황소, 울버햄턴도 빅클럽도 황희찬에 시선집중! [여기는 울버햄턴] 토토왕토기 2021.11.21 1131
829 "정말 수치스럽다", "2군 경쟁력 문제"…토트넘 레전드들의 한탄 야메떼구다사이 2021.11.26 1131
828 극장골에 낙 이제 그만 나와라 야메떼구다사이 2021.12.05 1131
827 라리가 정상급 공격수로 거듭난 역대급 재능…적장도 "극찬" 지퍼에그거꼇어 2021.12.07 1131
826 김민재 퇴장에 페네르바체 팬들 분노 폭발..."절대 침묵하지 마" 야이그걸 2021.10.19 1132
825 "너무 잘 하는데 그저 불운할 뿐" A대표팀에 한번도 뽑히지 못한 베스트11 꼬꼬마 2021.11.11 1132
824 "20조 다이아 수저" 세계 최고 부자 23세 축구 선수의 목표는? 무대꽁 2021.11.22 1132
823 한국 여자 대표팀, 中 제치고 아시아 4강...FIFA랭킹 18위 느바신 2021.12.11 1132
822 “오리무중” 니콜슨 복귀, 알렉산더 ‘풀타임’ 활약에도 2연패 분노의조루뱃 2021.12.30 1132
821 흥민 골 가쥬라 토토왕토기 2022.01.02 1132
820 호날두 화낸 이유, 이거였구나...UCL 진출 실패시 연봉 25% 삭감 야이그걸 2022.01.24 1132
819 세비아 한폴에 미치겠다 꼬꼬마 2021.10.06 1133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