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인범, 오늘 니즈니전…연패 탈출 노리는 루빈 카잔

황인범, 오늘 니즈니전…연패 탈출 노리는 루빈 카잔

이꾸욧 0 1,348 2021.10.02 07:14

e33e42e4be56020b81e73fde1f52438b_1787547905.png
루빈 카잔, A매치 기간 앞두고 4위권 재도약?

최근 주춤한 루빈 카잔이 이달 초 A매치 기간에 돌입하기 전 마지막 경기에 나선다. 루빈 카잔은 니즈니 노브고로드를 홈으로 불러들여 러시아 프리미어 리그 상위권 재진입을 노린다.

루빈 카잔은 1일 밤 8시(한국시각) 니즈니 노브고로드를 상대로 2021/22 러시아 프리미어 리그 10라운드 홈 경기에 나선다. 컵대회를 포함해 시즌 초반 네 경기 연속 무패를 달린 루빈 카잔이지만, 최근 흐름은 썩 좋지 않다. 루빈 카잔은 지난 8월 중순 라코프 체스토호바에 연장전 끝에 패한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 컨퍼런스 리그 3차 예선 2차전 홈 경기를 시작으로 치른 최근 일곱 경기에서 1승 2무 4패로 주춤했다. 불과 1~2주 전까지 선두권을 다툰 루빈 카잔은 현재 리그 7위까지 순위가 떨어졌다.

황인범은 최근 루빈 카잔의 부진 속에서도 제 몫을 하며 종횡무진 활약 중이다. 그는 지난 7월 시즌 개막 후 루빈 카잔이 컵대회를 포함해 치른 총 11경기 중 부상으로 빠진 라코프와의 폴란드 원정 한 경기를 제외한 10경기에 모두 선발 출전하며 팀 내 입지를 굳혔다.

비록 루빈 카잔의 현재 순위는 러시아 프리미어 리그 7위까지 떨어진 상태지만, 상위권과의 격차는 크지 않다. 루빈 카잔은 현재 3위 로코모티브 모스크바를 승점 3점 차, 4~5위 크라스노다르와 CSKA 모스크바를 승점 2점 차, 6위 소치를 승점 1점 차로 추격 중이다. 즉, 루빈 카잔은 홈에서 10위 니즈니 노브고로드를 잡으면 4위권 재진입 가능성이 다시 열린다. 단, 루빈 카잔은 10위 니즈니 노브고로드와의 격차 또한 단 승점 3점 차에 불과해 이날 덜미를 잡히면 최악의 경우 10위권 밖으로 밀려날 수 있다.

루빈 카잔은 4위로 지난 시즌을 마치며 유로파 컨퍼런스 리그 진출권을 획득했다. 루빈 카잔이 러시아 프리미어 리그 4위권에 진입한 건 11년 만이었으며 유럽대항전 진출은 6년 만의 업적이었다.

지난 시즌 상위권 도약에 성공한 루빈 카잔은 올 시즌에는 유로파 리그 진출권이 주어지는 3위권, 혹은 챔피언스 리그 진출 자격이 부여되는 2위권 진입을 노리고 있다. 루빈 카잔은 최근 두 경기에서 현재 러시아 프리미어 리그 1~2위 제니트, 디나모 모스크바를 차례로 만나며 선두권으로 등극할 기회를 잡았으나 내리 2연패를 당했다. 최근 부진이 약 2개월째 이어진 루빈 카잔은 약 2주간 진행될 A매치 기간에 앞서 열리는 마지막 경기인 니즈니 노브고로드전에서 분위기를 쇄신하겠다는 각오를 내비쳤다.

황인범 또한 최근 니즈니 노브고로드전을 앞두고 자신의 인스타그램 포스팅을 통해 "우리는 분명히 다시 반등할 수 있다(We can definitely bounce back)"며 팀의 부진 탈출에 대한 의지를 내비쳤다. 그는 니즈니 노브고로드전을 마치면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 합류를 위해 귀국길에 오른다. 이후 그는 오는 7일 안산에서 시리아를 상대한 후 12일 이란 원정으로 이어지는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A조 3~4차전 경기에 나선다.

한편 황인범과 루빈 카잔이 상대할 니즈니 노브고로드를 이끄는 알렉산데르 케르자코프 감독은 현역 시절 2014 브라질 월드컵에서 한국을 상대로 동점골을 터뜨린 러시아 국가대표 공격수였다. 그는 지난 2017년 현역 은퇴를 선언한 후 러시아 연령별 대표팀 감독직을 거쳐 지난 시즌 톰 톰스크, 올 시즌 니즈니 노브고로드를 이끌고 있다. 황인범이 상대할 니즈니 노브고로드의 중원진은 최근 이적 후 데뷔전을 치른 카메룬 대표팀 미드필더 페트루스 부말(28)을 중심으로 구성될 전망이다.

루빈 카잔은 니즈니 노브고로드전을 마친 후 황인범은 한국, 골키퍼 유리 듀핀과 측면 수비수 일리아 사모슈니코프는 러시아, 중앙 수비수 필립 우레모비치는 크로아티아, 몬타사르 탈비는 튀니지, 2선 공격수 세아드 하크샤바노비치는 몬테네그로, 크비차 크바라츠켈리아는 조지아 대표팀에 합류한다. 그러나 이 중 황인범은 러시아에서 한국으로, 한국에서 이란으로 이동하는 가장 긴 이동을 하게 된다.

d6bf9cf02ef71de2894f427a5eceb8c2_1242599015.jpeg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818 "父子 타격왕" 이정후, 아버지 이종범과 비교하면?…"그때는 외국인투수가 없었으니까…" 은빛일월 2021.11.30 1359
1817 "8년 155억원" 포수 FA 개척자의 행보, 모두가 주목한다 오우야 2021.12.14 1359
1816 "SD의 난제" 330억 내야수 김하성 향한 美 시선 차갑다 방구뿡 2021.12.09 1358
1815 "충격" 토트넘 비상, 유벤투스 회계 부정 관련 의혹 마카오타짜 2021.11.30 1357
1814 IBK 김사니 감독대행 눈물 "서남원 감독이 입에 담지 못할 폭언을 했다" 무대꽁 2021.11.24 1356
1813 또 산으로 가는구나 분노의조루뱃 2021.10.01 1355
1812 황희찬 맹활약에 동료 늑대들도 반했다...코디-세메두 "인증샷" 이꾸욧 2021.10.03 1355
1811 대표팀 합류 전, EPL 멀티골 어디에…황희찬 "또 사라졌다" 이꾸욧 2021.10.13 1354
1810 다저스, 5만 관중 상대로 NLDS 최종전 선발 발표...유리아스 vs 웹 토까꿍 2021.10.13 1354
1809 "충격" 발롱도르 수상 베테랑 스타, 맨시티 2년 계약 제안 거절 무대꽁 2022.01.21 1354
1808 "신태용 매직" 인니, "3명 퇴장" 싱가포르 꺾고 5년 만에 결승 진출 토토왕토기 2021.12.27 1353
1807 "어떤 잡놈이 데 용 추천했나?"…1960년대 바르사 레전드 분개 방구뿡 2021.10.02 1351
1806 [오피셜] 캐릭에 이어 또 떠났다…솔샤르 사단 사실상 "해체" 수순 이꾸욧 2021.12.18 1351
열람중 황인범, 오늘 니즈니전…연패 탈출 노리는 루빈 카잔 이꾸욧 2021.10.02 1349
1804 오늘 새축 개망 토까꿍 2021.11.29 1349
1803 "中축구가 브라질보다 잘한다고?" 헐크 충격적 고백 공개 은빛일월 2021.12.09 1349
1802 손흥민-김민재 맞대결 불발…토트넘, UECL 16강 PO 진출 시 라피드 빈과 격돌 무대꽁 2021.12.14 1349
1801 일야나 믈브 어느쪽이 괜찮을까요?? 지퍼에그거꼇어 2021.09.30 1348
1800 "그래도 10억원 이상 오른다" 최지만 내년 시즌 연봉 42억원 전망(MLBTR)...게레로 주니어는 95억… 삼청토토대 2021.10.12 1348
1799 "훈련까지 불참" 6개월 만에 짐쌌다... 바르사 떠나는 18세 신성 삼청토토대 2021.12.30 1348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