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라, 라리가 이적 위해 리버풀과 재계약 거부..."도전 갈망"

살라, 라리가 이적 위해 리버풀과 재계약 거부..."도전 갈망"

꼬꼬마 0 1,467 2021.10.02 16:40

a7ad9fc8472686340b63ff7af0966098_1719128010.jpg

리버풀의 모하메드 살라가 소속팀과 재계약을 거부하고 있는 가운데 스페인 프리메라리가로의 이적을 꿈꾸고 있다.

영국 "익스프레스"는 "리버풀은 살라와 재계약을 원하고 있지만, 선수 본인은 원하지 않고 있다. 살라는 라리가 이적을 꿈꾸고 있다"라고 보도했다.

스페인 "엘 나시오날" 역시 "위르겐 클롭 감독, 그리고 리버풀의 수뇌부들은 살라의 재계약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그러나 그는 새로운 도전을 갈망하고 있으며 라리가에 관심이 있다"라고 밝혔다.

살라는 지난 2017년 여름 AS로마에서 리버풀로 4,200만 유로(약 580억 원)에 이적했다. 살라는 AS로마에서 2시즌 동안 공식전 83경기에 출전해 34골 22도움을 기록하는 맹활약을 펼쳤고, 이에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무대로 다시 복귀할 수 있었다.

첼시에서 실패를 경험했던 살라는 EPL 무대 재도전에 성공했다. 2017-18시즌 EPL 32골 10도움을 만들어내며 득점왕을 차지했다. 이후에도 기복 없는 플레이를 선사했다. 2018-19시즌 22골 8도움, 2019-20시즌 19골 10도움, 그리고 지난 시즌 22골 5도움을 올리며 간판 공격수로 활약했다.

올 시즌 역시 살라의 발끝은 쉬지 않고 있다. 앞선 6경기에서 5골 2도움을 터뜨렸고, 리버풀의 무패와 선두 질주에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이제 살라는 리버풀의 대체 불가한 자원이라 평가할 수 있다.

그런 살라가 2023년 여름이면 구단과 계약이 만료된다. 그러나 여전히 재계약 소식은 없어 팬들의 속은 타고 있다. 리버풀은 올해 선수단 재계약에 총력을 가하고 있다. 파비뉴, 알리송 베커, 버질 반 다이크, 트렌트 알렉산더 아놀드, 앤드류 로버트슨과 손을 잡았다.

마지막 과제와도 같은 살라 재계약이다. 하지만 난항이 예상된다. 내년이면 30살이 되는 살라이고, 이에 그는 타 리그 경험과 도전을 원하고 있다. 그중 특히 라리가를 갈망하고 있는데 앞서 레알 마드리드, 바르셀로나와 연결되기도 했다.

리버풀이 살라의 마음을 잡기 위해선 높은 주급의 재계약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일각에선 살라가 보다 많은 금액을 챙기기 위한 제스처로 보고 있기도 하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