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연승 해도 관심 못 받는 피닉스" 미칼 브릿지스의 생각은?

"14연승 해도 관심 못 받는 피닉스" 미칼 브릿지스의 생각은?

야메떼구다사이 0 1,030 2021.11.26 23:34

5e4259033b01d287728f06cf13782003_60394480.jpg

브릿지스는 언론의 관심을 신경 쓰지 않는다.

피닉스 선즈의 미칼 브릿지스는 25일(이하 한국시간) J.J. 레딕의 팟 캐스트에 출연했다.

시즌 초반, NBA에서 가장 뜨거운 팀은 16승 2패로 리그 전체 1위를 달리고 있는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다. 2시즌 연속 플레이오프 티켓을 놓쳤던 골든스테이트는 매서운 기세를 뽐내며 차곡차곡 승수를 쌓아가고 있다.

골든스테이트 바로 밑에 있는 팀은 피닉스 선즈(15승 3패)다. 지난 시즌 파이널에 올랐던 피닉스는 이번 시즌을 1승 3패로 출발하며 불안한 모습을 보였지만, 이후 열린 14경기에서 한 번도 지지 않으며 골든스테이트를 맹추격하고 있다.

하지만 놀라운 연승 행진에 비해 피닉스를 향한 관심은 그다지 크지 않은 상황이다. 언론이나 다수의 전문가, 그리고 팬들은 피닉스보다 많은 팬층을 보유한 팀들의 행보에 더 많은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그렇다면 주목도가 크지 않은 것에 대한 피닉스 선수들의 생각은 어떨까? 팟 캐스트의 진행자인 레딕은 브릿지스에게 이에 대한 질문을 던졌다.

브릿지스는 "난 우리 팀이 많은 관심을 못 받고 있다는 것에 대해 신경 쓰지 않는다. 우리를 간과하고 있는 사람들이 누구인가? 기자들인가?"라고 되물었다.

그러자 레딕은 "오늘 "ESPN"에서 몇몇 프로그램에 출연하고 왔다. 거기서 피닉스는 한번도 언급되지 않았다"고 답했다.

브릿지스는 "방송사는 우리랑 직접 경기를 하는 사람들이 아니다. 그들이 뭐라고 말하던 전혀 상관하지 않는다. 내가 뭘 받을 자격이 있는지, 우리 팀이 파워 랭킹에서 몇 위에 있는지 크게 신경 쓰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어 "개인 순위에서도 ESPN에서 나를 NBA 전체 선수 중 80~90위쯤 순위에 매긴다고 하더라도 그게 중요하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경기에서 만나는 선수에게 "난 오늘 ESPN 랭킹 80위에 오른 선수인 걸 알아둬"라고 말하면서 뛰진 않는다"고 대수롭지 않다는 반응을 보였다.

언론의 평가에 크게 휩쓸리지 않는 브릿지스는 지난 시즌의 활약상을 이번 시즌에도 이어가고 있다. 평균 13.1점 야투율 54.5% 3점 성공률 41.5%를 올리며 팀의 상승세에 기여하고 있고, 수비에서도 공헌도가 적지 않다.

14연승을 달리고 있는 피닉스는 27일과 28일 동부 컨퍼런스의 강호 뉴욕과 브루클린을 연달아 만난다. 그들의 질주가 계속 이어질 수 있을까?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38 토트넘 김민재 영입 "난항"... 페네르바체 새 요구조건 공개 오우야 2021.11.25 975
1237 "불난 팀"에 자꾸만 기름 퍼붓는 IBK 구단과 김사니 감독대행 토까꿍 2021.11.26 684
1236 [단독]B→A등급 날벼락 서건창, FA 신청 포기. 내년에 FA 대박 노린다 오우야 2021.11.26 984
1235 "솔샤르 감독 벽화 철거" 맨유, 결별 후 발 빠르게 흔적 지우기 돌입 은빛일월 2021.11.26 991
1234 “감독님도 최선 다했다” 난처한 국가대표들, 그리고 김희진의 고민 대도남 2021.11.26 1495
1233 "이다영 환호" PAOK 대역전 드라마…CEV컵 16강 진출 은빛일월 2021.11.26 1037
1232 오릭스가 쉽게 끈나진 않지 지퍼에그거꼇어 2021.11.26 988
1231 주작배구네 토토벌개빡장군 2021.11.26 951
1230 칼빼든 콘테...주급 1위 미드필더 매각 요청 토토벌개빡장군 2021.11.26 983
1229 ‘콘테 훈련 힘들어’ 레길론 발언에 충격 “다른 팀은 이미 그렇게 해왔는데?” 분노의조루뱃 2021.11.26 1012
1228 토트넘 핸승인데 머냐 토토왕토기 2021.11.26 1032
1227 "SON 교체 + 케인 골 + 세세뇽 퇴장" 토트넘, 졸전 끝에 무라에 충격 1-2 패배 꼬꼬마 2021.11.26 962
1226 메릴 켈리(왼쪽)와 김광현./AFPBBNews=뉴스1 김광현(33)과 메릴 켈리(33·애리조나) 동갑내기 원… 토까꿍 2021.11.26 963
1225 "감독급" 거물 코치 영입…LG "그려둔 그림은 있다" 금팔찌 2021.11.26 1072
1224 콘테 체제 첫 선발 "천부적 재능", 그러나 상대 선수와 언쟁 후 경고뿐 야메떼구다사이 2021.11.26 1117
1223 "정말 수치스럽다", "2군 경쟁력 문제"…토트넘 레전드들의 한탄 야메떼구다사이 2021.11.26 1048
1222 조송화 "퇴출" 결정한 IBK, 관건은 "돈" [MK시선] 개가튼내통장 2021.11.26 983
1221 “나 소리 지른다” 슈퍼꼰대 김형실 감독의 특별한 지도법 샤프하게 2021.11.26 945
1220 ‘200이닝 투수↓’ 이제 최소 실점의 시대… ‘짧아도 강하게’ 대도남 2021.11.26 1010
열람중 "14연승 해도 관심 못 받는 피닉스" 미칼 브릿지스의 생각은? 야메떼구다사이 2021.11.26 1031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