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 실패·국내도 외면, 원하는 곳은 베트남… 이승우의 추락한 위상

유럽 실패·국내도 외면, 원하는 곳은 베트남… 이승우의 추락한 위상

무대꽁 0 1,317 2021.11.28 11:51

5431b3c23925598f1dfe1597c0c998d9_2028928361.jpg
 ‘코리안 메시’ 이승우의 위상이 추락했다. 새 팀을 찾아야 하지만, 그를 원하는 곳은 베트남이다.

베트남 매체 ‘지아오 득 또이 다이’는 25일(한국 시간) “베트남 V리그 수도팀 하노이FC가 "코리안 메시" 이승우 영입을 바란다. 하노이 구단주 바우 히엔의 선택”이라고 보도했다.

이승우는 국내 팬, 매체가 가장 큰 관심을 보인 선수였다. FC 바르셀로나 유스 출신으로 연령별 대표팀에서도 발군의 활약을 펼쳤기 때문이다. 하지만 그의 성장세는 기대에 못 미쳤다.

2016년 바르사 B팀에서 프로에 데뷔했으나 단 1경기만 뛴 후 이적했다. 이탈리아 무대 도전도 결과적으로는 실패였다. 헬라스 베로나에서 2시즌 동안 43경기에 나서 2골에 그쳤다. 결국 벨기에로 눈을 돌렸다.

벨기에서도 고초를 겪었다. 정기적인 출전 기회가 주어지지 않았다. 돌파구였던 포르투갈 리가 포르티모넨세 임대 이적도 해결책이 되지 않았다. 4경기를 뛰고 원소속팀 신트트라위던에 복귀한 이승우는 결국 결별을 택했고, 새 팀을 물색 중이다.

하지만 마땅한 무대를 고르기 어려운 실정이다. 간헐적으로 K리그팀 입단 이야기가 나왔으나 최근에는 어떤 팀도 이승우에게 관심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높은 몸값과 연봉, 그리고 떨어진 경기 감각에 대한 부분이 걸림돌로 작용하는 것으로 보인다.

팀의 흥행과 경기력에 크게 도움이 된다면, 손을 내밀 구단은 많다. 그러나 현재 어느 팀도 구애를 보내지 않고 있다. 베트남 리그와 연결되고 있는 게 이승우의 현주소다.

물론 하노이는 베트남 리그 정상을 노리는 팀이다. 박충균 감독이 지휘봉을 잡고 있고, 응우옌 꽝하이, 도안 반하우 등 스타 선수들이 포진해 있다. 그럼에도 그간 이승우를 향한 스포트라이트를 고려하면, 베트남 리그 이적설은 아쉬운 게 사실이다.

추락한 이승우가 다시금 부활의 날갯짓을 펼칠 수 있을까. 우선은 마땅한 새 팀을 찾는 게 가장 중요하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38 그날 김태형의 전화 한 통…"100억 대박" 나비효과 샤프하게 2021.12.15 1162
1637 콧방귀 뀐 페네르바체 회장 "김민재 바이아웃 120억? 어디 그걸로 영입해봐라 무대꽁 2021.10.05 1161
1636 좋은아침 금팔찌 2021.10.06 1161
1635 ‘도쿄 4강’ 여자배구 스타들…V리그서 ‘웃거나 울거나’ 무대꽁 2021.11.11 1161
1634 "황희찬 완전 이적, 매우 매력적인 선택" 英 매체들 벌써 재촉 개가튼내통장 2021.10.25 1160
1633 이변 없냐 방구뿡 2021.12.09 1160
1632 "제2의 SON 한국서 뜬다" 日 기대감 대폭발 "MF" 누구? 토까꿍 2021.10.21 1159
1631 ‘손케인’ 분열 조짐?…“손흥민, 케인에게 분노” 방구뿡 2021.10.25 1159
1630 토트넘, ‘후보 전락 성골 유스’와 결별 준비 무대꽁 2021.10.01 1158
1629 "동남아 이동준에서 아시아 이동준으로"...박항서 매니지먼트 DJ 이동준 대표 각오 개가튼내통장 2021.12.13 1158
1628 주급 8억 걷어찬 "바르사 신동", 반값도 안 되는 금액에 재계약했다 토까꿍 2021.10.22 1157
1627 "충격" 네덜란드 국대, 칼로 사촌 찌른 혐의로 기소…징역 가능성 토까꿍 2021.11.19 1157
1626 아스널 파격 결정..."주장직 박탈" 오바메양, 1군 훈련 제외 느바신 2021.12.18 1157
1625 30세 김은지의 첫 올림픽…女스켈레톤 "용감한 질주" 느바신 02.12 1157
1624 ‘ACL·리그·FA컵’ 10일 4경기 울산, ‘베테랑’이 중심 잡는다 [이근승의 킥앤러시] 야메떼구다사이 2021.10.23 1155
1623 토트넘 前 감독, "손흥민 같은 월클과 장기 재계약한 건 행운이야!" 무대꽁 2021.10.17 1154
1622 "토트넘 간다고 해서 명단 제외" 의혹에 "전혀 무관하다" 대도남 2021.11.08 1154
1621 또 다른 실패자의 충고, "내가 바로 클럽 레코드니까 빌어먹을 공이라도 달라고 소리치든가!" 분노의조루뱃 02.22 1153
1620 "레알행 선언" 음바페 폭주..."네이마르한테 "노숙자"라고 말했냐고? 맞다" 이꾸욧 2021.10.05 1152
1619 야유→퇴장에 환호…발렌시아와 이강인 완전히 끝났다 무대꽁 2021.10.24 1152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